백지영 -사랑 하나면 돼



하루만 더 기다리다 말거야
一整天等待的那句說話

이제 그만 너를 다 잊어내고 말거야
現在到此為止 你會全忘記我的那句說話

이 정도면 많이 기다렸잖아
兩人停頓著 等待著很多

얼마 못 가 잊었단 그 말은 하지마
多少都不能全忘記那不要的說話

알아 다 알아 많이 힘들 거 라서
全知道 知道那多費力

끝내 다시 너를 찾을 나는 여자이니까
終於你再次尋求我這個女子

사랑 하나면 돼 난 그거면 돼 다른 건 아무 것도 필요 없어
只需要愛 我只是那個不一樣 誰都不需要的

네 품에서만 행복해서 난 웃으며 살 수 있었나 봐
在你幸福的懷抱裡 我看到我是帶著笑而活著

내 사라진 미소 짙어진 눈물 네 손길을 더 바라니까
我失去了微笑 深沉的眼淚 你的手再次是希望

돌아와 제발 오늘이 지나면
回來吧 祈求你 過去的只是今天

내 눈물은 끝을 모르고 흘러
我的眼淚最後不自覺地流出

메마른 이 가슴에 눈물꽃이 피고
貧瘠這胸膛的地方 開放著眼淚的花

알아 다 알아 오지 않을 거란 걸
全知道 知道那個不是一個偏僻的地方

그래도 나 한 조각의 기댄 버릴 수 없나 봐
那樣我一片的期待 我看著沒有拋棄

사랑 하나면 돼 난 그거면 돼 다른 건 아무 것도 필요 없어
只需要愛 我只是那個不一樣 誰都不需要的

네 품에서만 행복해서 난 웃으며 살 수 있었나 봐
在你幸福的懷抱裡 我看到我是帶著笑而活著

내 사라진 미소 짙어진 눈물 네 손길을 더 바라니까
我失去了微笑 深沉的眼淚 你的手再是希望

돌아와 제발 오늘이 지나 기나긴 시간 기다린 내게로
回來吧 祈求你 今天我過去的時間是等待著你

네가 아니면 누구도 마음을 안 주는 그런 나니까
不是你的話 誰的內心會給予我

너만 있으면 돼 난 그러면 돼 유난히 고집스런 나였지만
只要只有你 我只會這樣的 特別攤開這份固執

쓸 모가 없어 쓸 데가 없는 자존심까지 버렸잖아
掃去沒有的角落 掃去更多沒有 把自尊心都拋棄

내 마지막 사랑 간절한 사람 두 손을 모아 빌테니까
我最後的愛 誠懇的人的雙手會在這期盼的角落

돌아와 제발 내일이 지나도 기다릴 내게로
回來吧 祈求你 明天經過時也要等待著我
[PR]

by kyona1118 | 2010-08-15 22:39 | K-POP